달력

« » 2010.05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아이패드(iPad) 열풍으로 터치스크린 산업이 덩달아 호황을 맞고 있지만 정작 아이패드의 터치스크린은 소비자들에게 뭇매를 맞고 있다. 사용 후 지문 자국에서 비롯된 기름진 얼룩이 고스란히 남아 화면을 흐리게 하는 것은 물론이고 위생적인 면에서도 반감을 일으키기 때문.

월스트리트저널은 28일 아이패드 역시 아이폰(iPhone)과 마찬가지로 기름방지 코팅이 돼 있지만 아이폰에 비해 기름기가 많이 남는다고 전했다. 화면이 밝을 때에는 문제가 되지 않지만 전원을 꺼 놓았거나 화면이 어두워졌을 경우 기름기가 확연히 드러난다는 것. 그러나 애플은 이와 관련 언급을 피했다.

이로 인한 소비자들의 불만 사항도 다양하다. 캘리포니아 산 마테오의 매튜 러드닉 호텔 매니저는 “아이패드를 사용하고 나면 온통 지문 투성이”라며 “아이패드를 동료들에게 자랑하고 싶지만 기름 자국 때문에 보기에 좋지 않다”고 말했다. 캘리포니아 멘로파크에 살고 있는 스테판 후드는 “지문 얼룩 때문에 화면이 밝을 경우에도 스크린을 전혀 볼 수가 없을 지경”이라고 하소연했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이런 기름 자국을 옷에 닦아 버리지만 몇몇 사람들은 전용 수건을 가지고 다니기도 한다. 디스크자키(DJ)인 라나 소배니는 “아이패드를 닦는데 도사가 됐다”면서 “스크린에 입김을 분 후 닦는 것이 효과적”이라며 나름의 비법을 전했다.

그러나 문제는 더 심각해질 수 있다. 화면에 남은 기름기가 세균의 온상이 될 수 있다는 것. 애리조나 대학의 미생물학자 척 게르바는 터치스크린에 서식하는 박테리아에 대해서 연구하고 있는데, 그는 아이패드와 같은 터치 스크린 기기를 공유함으로써 질병에 걸릴 가능성이 있다고 주장했다. 그는 “드문 경우이긴 하지만 공중전화를 사용하는 것만으로도 항메티실린 황색포도상구균(MRSA)에 걸릴 수 있다”고 설명했다.

애플은 이와 같은 세균 번식을 막기 위해 이미 아이폰 출시와 함께 아이클리어(iKLEAR)라는 무독성 액상 클리너를 내 놓았다. 메리드류 엔터프라이즈에서 나온 이 상품은 현재 항박테리아 수건과 함께 판매되고 있다. 메리드류 엔터프라이즈는 “아이클리어는 하루종일 사용해도 피부에 흡수되거나 손가락을 건조하게 만들지 않는다”면서 “마실 경우에도 인체에 무해하다”고 강조했다.

Posted by 데스티네이션

벽 뒤에 숨은 적도 가격할 수 있는 첨단 무기인 K11 복합형 소총이 국내에 본격 공급된다.

S&T대우는 최근 방위사업청과 K11 복합형 소총 공급계약을 맺고 향후 3년간 모두 700억원 규모의 K11 복합형 소총을 생산해 군에 공급할 예정이라고 31일 밝혔다.

S&T대우는 K11 복합형 소총에 대한 양산체계를 갖추고 다음 달부터 본격 생산에 들어갈 계획이다.

K11 복합형 소총은 S&T대우가 국방과학연구소와 함께 2000년부터 개발에 들어가 2008년 2월 47개 항목에 대한 시험평가를 거쳐 그 해 7월 전투용 무기로 최종 적합 판정을 받았다.

이 소총은 열상 검출기로 표적을 찾아내고 레이저로 거리를 측정해 목표물 상공에서 탄을 폭발시켜 은폐물 뒤에 숨은 적을 공격할 수 있는 지능형 무기다.

특히 첨단 경량소재를 사용해 열영상조준경과 거리측정기 등이 포함된 기존 무기체계보다 월등히 가볍고, 주.야간 정밀사격에도 뛰어난 기능을 갖추고 있어 중동 등 해외시장에서 호평을 얻고 있다.

실제로 지난달 말레이시아와 요르단, 미국 등 해외에서 열린 무기전시회에 출품한 결과 전 세계 군수업계로부터 주목을 받았으며, 아랍에미리트와 사우디아라비아, 쿠웨이트 등 일부 국가들은 구매의사를 밝혀오기도 했다.

S&T대우 관계자는 "이번 방위사업청 공급을 시작으로 K11 복합형 소총이 전력화되면 우리나라는 정밀 공중폭발탄을 운용할 수 있는 세계 최초의 국가가 된다."라며 "우수한 국내 국방과학기술을 인정받은 만큼 세계시장에서도 수출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Posted by 데스티네이션

SBS 새 수목드라마 ‘나쁜남자’에 출연 중인 신인 탤런트 정소민이 30일 재방송에서도 시청자들의 시선을 집중시켰다.

정소민은 ‘나쁜남자’에서 해신그룹의 막내딸이자 홍태라(오연수 분)의 동생으로 등장했으며 심건욱(김남길 분)과의 인상적인 첫 만남은 물론 자연스러운 연기와 순수한 외모로 배역을 훌륭히 소화해냈다.

이날 재방송 이후 ‘나쁜남자’ 인터넷 홈페이지에는 정소민을 호평하는 누리꾼들의 방문이 줄을 이었다. 네티즌들은 “정소민이 누구냐? 정말 신선하다”, “정말 기대되는 신인배우다”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한편 ‘나쁜남자’는 1~2회 본 방영분 각각 전국기준 시청률 11.7%, 10.7%(AGB닐슨미디어리서치)를 기록해 순조로운 출발을 보인 바 있다.
 
 

Posted by 데스티네이션

메가쑈킹(본명 고필헌)이 부인 윤모씨와 이혼 소송을 진행 중인 것으로 밝혀졌다.

 

메가쑈킹 작가는 지난 28일 자신의 미투데이에 글을 올려 부인과의 이혼 절차가 진행 중임을 인정했다.

 

메가쑈킹 작가는 미투데이 글을 통해 “현재 가치관의 차이로 이혼 과정을 밟고 있는 것은 사실”이라며 “호된 꾸중을 맞을 각오는 돼 있지만 오해는 하지 않았으면 한다”고 입장을 밝혔다.

 

아울러 “혹시라도 인터넷상에서 그런 루머들을 보게 되면 좋게 올바른 방향으로 이끌어 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메가쑈킹 작가는 지난달 29일 부부의 하이킹 여행을 소재로 한 ‘탐구생활4-그대와 함께 하이킹’의 갑작스런 연재 중단 공지 이후 ‘팬과 바람이 났다’는 각종 이혼 루머에 시달려 왔다.

 

메가쑈킹 작가의 지인은 “약 3주쯤 전부터 이혼 소송이 진행 중인 것으로 알고 있다”며 “이혼은 둘 사이의 문제 때문이지 인터넷에 떠도는 루머는 사실이 아닐 것”이라고 말했다.

Posted by 데스티네이션

축구선수 김정우와 배우 이연두의 결혼이 관심을 모으고 있다.

31일 동아일보의 보도에 따르면 김정우의 어머니인 정귀임씨는 인터뷰를 통해 "나이가 있으니까 내년에는 결혼해야 할 것 같아요. 만약 외국에라도 나가게 된다면 결혼하고 나가는 게 좋잖아요"라고 밝혔다.

두 사람은 2007년 12월 첫 만남을 가진 이후 연인사이로 발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2009년 열애 사실이 밝혀지고 난뒤 당당히 데이트를 즐기는 모습이 포착되기도 하였다.

또한 이연두는 그 동안 김성은, 양은지 등 축구선수 남편을 둔 친구들과 함께 축구장을 찾아 남자친구를 응원하기도 하였다.

한편, 김정우의 여자친구인 이연두는 동아방송예술대학을 졸업한 뒤 온라인 게임 ‘스매쉬스타’ 메인 모델과 퀴니 채널 대표 모델 등을 활동했으며 2006년 KBS 2TV ‘슈퍼선데이-날아라슛돌이’에 출연해 얼굴을 알린바 있다.

Posted by 데스티네이션

최근에 달린 댓글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

티스토리 툴바